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UPDATE : 2019.08.18 10:02
상단여백
Back to Top
http://www.watcheskorea.com

HOME 기업지원

대구시, 전자상거래활성화 종합대책 마련한다

유형욱
작성일 
2019.05.28 01:51
■ 창업 희망자 및 중·소상공인 대상 전자상거래 교육 및 멘토링 실시
■ 지역 대표 온라인 쇼핑몰 ‘다채몰’ 마케팅 지원 강화
■ 재생산업산단 내 전자상거래 전용 물류시설 집적 지구 조성
 
대구시전자상거래종합대책마련한다.png
 

대구시는 급격하게 성장 중인 온라인쇼핑 시장에 대응하여, 중·소상공인 및 창업 희망자의 전자상거래 진출과 중소기업의 온라인 판로개척 등을 지원하기 위해 5.23(목) 관련기업·전문가 등과 함께 간담회를 개최하고 이날 건의된 내용을 반영하여 종합대책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최근 초고속 인터넷과 모바일 서비스가 진화되고, 미세먼지 증가에 따라 외출을 자제하는 분위기가 확산됨에 따라 오프라인 매장보다 인터넷과 모바일로 원하는 상품을 구매하는 소비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온라인 쇼핑 시장 거래액은 113조 7,297억원으로, ’17년도 94조 1,858억원보다 20.8% 증가했다. 이 같은 흐름이 이어지면서 올해는 130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대구시는 이러한 유통시장의 변화에 발맞추어 창업희망자와 중소기업 등의 원활한 전자상거래 시장 진입을 지원하기 위한 맞춤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할 계획이다.

특히, 이론식 교육보다는 온라인 창업 실무 관련 패키지 프로그램과 멘토링 시스템을 통해 창업자의 생존률을 높이는데 주력한다.

이를 통해, 쇼핑몰 창업가와 기업 온라인 쇼핑몰 관리자 등 신규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는 한편, 중소기업 등에게는 성장세가 정체된 오프라인을 벗어나 새로운 시장개척의 활로를 제공할 예정이며,또한 국경 구분 없는 온라인·모바일 특성을 활용해 중소기업 판로를 해외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그리고 지역 소상공인의 시장진출을 지원해온 지역대표 온라인쇼핑몰 ‘다채몰’을 활성화하여 소상공인의 매출증대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네이버 스마트 스토어 활용 교육’ 및 ‘온라인 마케팅 역량 강화교육’을 통해 입점업체의 마케팅 역량을 강화하고, 다채몰 팝업스토어 운영과 복지몰 등 온라인 마켓 입점지원을 통해 판로의 다양화를 도모키로 했다.

또한, 지역 스타기업, 프리(Pre)-스타기업으로의 입점 확대를 통해 다양한 상품군 구성 등으로 다채몰 브랜드 인지도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현재 지역 전자상거래 기업들 대부분은 물류 편의성을 고려하여 우체국 등 기존업체 물류기능 인근에 위치하고 있는 실정이지만 전자상거래 업체들의 물류비 부담을 덜기 위해 전자상거래 전용 물류시설 집적을 추진한다.

그리고 재생사업이 진행 중인 제3, 서대구 산단 및 성서 1·2차 산단 등을 대상으로 수요조사를 실시하여 토지이용계획 변경 등 물류시설 집적지구를 지원할 계획이다.

홍석준 대구시 경제국장은 “정보통신기술의 발달과 미세먼지 등 환경의 영향, 일인가구의 증가 등을 고려할 때 향후 유통시장은 전자상거래를 중심으로 발전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대구시가 전자상거래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유형욱 kookbi@naver.com

<저작권자 © 비즈오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