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UPDATE : 2020.09.03 09:50
상단여백
Back to Top
http://www.watcheskorea.com

HOME 기업지원

경상북도, 친환경 안전먹거리 생산/유통에 650억원 투자

유형욱
작성일 
2020.02.17 10:58
경상북도가 올해 총 65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도민의 신뢰에 기반한 지속가능한 친환경농업육성에 나선다. 이는 지난해 보다 20%, 106억 원 증가한 규모다.

친환경농업은 FTA 등 시장개방화에 따른 수입농산물에 대응해 우리 농산물의 경쟁력을 향상시키는데 핵심적인 요소이다. 앞으로 소비자들의 안전한 먹거리 등에 대한 관심 증가로 친환경농산물 시장규모는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품목별-친환경농산물-시장규모-전망.png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의 통계에 따르면 2018년도 기준 경북의 친환경 인증면적은 3천852ha, 농가수 4천220호이다. 전국대비 인증점유율이 그리 높지 않지만 출하량은 5만9천946톤으로 전국 출하량(45만886톤)의 13.3%, 전국 3위를 차지하고 있다.

친환경농산물 시장규모는 확대되고 있지만, 최근 몇 년간 친환경 농산물 인증면적 정체가 지속되고 있고, 소비자들은 친환경농산물의 높은 가격을 소비의 가장 큰 애로사항으로 생각하고 있다.

이에 대응해 금년도 경북도의 친환경농업 정책 방향은 친환경농산물 생산지원 확대와 더불어 친환경농업 실천농가 소득 안정, 유통활성화, 소비촉진 강화에 초점을 뒀다.

주요 내용은 우선 생산기반 확충분야로 토양의 환경보전과 지력증진에 주력한다. 토양개량제와 유기질 비료공급에 487억 원, 친환경농업의 생산비 절감과 녹비작물종자, 유기농업자재 등 고품질 친환경농산물 생산에 28억 원, 친환경농업기반구축 사업에 13억 원을 투입한다.

농업 환경보전 및 농가소득을 안정시키기 위해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사업에 5억 원을 들여 친환경농산물 생산의 환경적 가치에 대한 인식을 제고한다. 유기지속직불금, 친환경농산물 인증추진비로 22억 원을 투자해 친환경농업 실천농가의 부담경감과 경영안정에 기여한다.

친환경농산물 가격인하를 위해서 직불제도에 10억 원을 들여 농가의 일반농업 대비 친환경농업 생산비 격차를 보전하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친환경농산물 유통체계 및 소비기반 구축차원에서는 친환경농산물 택배비 지원, 소비자초청 행사, 친환경농산물 홍보·판매행사 등에  농가 수요를 최대한 반영, 20억 원을 지원한다.

특히 올해는 7억 원을 투입해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지원사업’을 안동, 예천지역에 시범사업으로 추진한다. 이 사업은 임산부와 신생아의 건강을 챙기고, 친환경농산물의 안정적 판로확보로 농가 소득도 높이는 일석이조 사업이 될 것으로 기대되며, 향후 점진적으로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도는 매년‘경북친환경농산물 품평회(10월경)’를 개최해 우수한 친환경농산물을 선정․시상함으로써 생산농가의 사기를 진작하고 있다. 특히 금년에는 9월경에‘친환경농산물 특판전’을 열어 대도시 소비자들에게 도내 친환경농산물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신뢰도 제고에도 노력할 계획이다.

조환철 경북도 친환경농업과장은 “환경과 사회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한 소비 트렌드에 발맞추어 친환경 안전 먹거리 생산․유통에 적극 노력하여 소비자에게는 안전한 먹거리를 공급하고 생산자에게는 안정적인 소득을 보장하여 서로 윈윈할 수 있는 친환경농업 육성에 더욱 노력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경상북도, 친환경 안전먹거리 생산/유통에 650억원 투자

유형욱 kookbi@naver.com

<저작권자 © 비즈오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